관리 메뉴

ScienceBooks

네이버후드 프로젝트 : 유전자와 문화의 이중 나선 사이에서 본문

사이언스북스의 책

네이버후드 프로젝트 : 유전자와 문화의 이중 나선 사이에서

Editor! 2017.11.29 14:48


유전자와 문화의 이중 나선 사이에서

네이버후드 프로젝트 │ 데이비드 슬론 윌슨 지음 │ 황연아 옮김



진화학계의 이단아가 펼치는

전대미문의 사회 실험이 지금 공개된다!



진화의 힘으로 인간 세상을 바꿀 수 있을까?

한 진화학자의 기묘한 모험담


『빈 서판』과 『우리 본성의 선한 천사』의 저자이자 하버드 대학교 교수인 스티븐 핑커는 인간 본성이 우리가 처한 모든 문제의 “원인이자 답”이라고 이야기한 바 있습니다. 인간 본성에 대한 이해와 그것에 근거한 실천 없이는 과학 기술이 가져올 미래를 비관적인 것에서 낙관적인 것으로 바꾸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인간 본성에 대한 최선의 이해와 궁극적 설명을 제공하는 진화 과학자가 인간과 사회에 대해 연구하고, 설명하고, 더 많은 시민들에 그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게 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세계적인 진화 생물학자이자 인류학자이며, ‘선택의 단위 논쟁’이라는 진화 과학 최대 논쟁의 주도자 중 한 사람인 데이비드 슬론 윌슨의 신작 『네이버후드 프로젝트』는 진화 과학이 세상을 보다 나은 것으로 바꾸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으리라는 강력한 비전으로 가득합니다. 또한 그 가능성을 실제로 탐구한 수많은 사회 실험의 사례들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5년간에 걸친 친사회성 설문 조사를 바탕으로 미국 뉴욕 주 빙엄턴 시의 친사회성 GIS 지도를 만들어 낸 ‘빙엄턴 네이버후드 프로젝트’, 빙엄턴 시 지역 노인들의 개인적인 삶과 유전자의 관계를 분석한 ‘우리의 삶, 우리의 유전자 프로젝트’ 같은 진화 생물학, 분자 유전학, 사회 과학을 융합한 실험들뿐만 아니라, 자신이 속한 생물학 분과의 학자들뿐만이 아니라 면역학자, 예방 과학자, 인문주의자 시민 단체 리더 또는 투자 금융 회사의 CEO, 심지어 로마 교황청의 신학자 등과 종횡무진으로 만나며 진화론적 싱크 탱크를 만들기 위해 분투한 데이비드 윌슨 개인의 흥미진진한 체험담으로 가득합니다.


도시의 물리적 구조물들을 짓기 위해 물리학과 공학이 필요한 것처럼, 도시에서 일어나는 삶을 이해하고 관리하기 위해서는 인간에 대한 새로운 과학과 진화 과학이 필요합니다. 현대 문명의 빛과 그림자 도시, 이기와 배신이 넘쳐 나는 오늘날의 각박한 도시를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서로가 서로를 위하는 이타적 시민들로 가득 찬 곳으로 만들기 위해 진화 생물학자가 팔을 걷어붙였습니다. 미국 뉴욕 주 북부에 자리한 인구 5만 명의 작은 도시 빙엄턴에서 이웃 간의 협력을 증진하고 나아가 시민 개개인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자 시작된 세계 최초의 진화론 실험이 이 책에 담겨 있습니다. 그 실험이 전 세계로 어떻게 확산되어 나가는지 생생하게 확인해 보세요!


우리는 또한 도시 속에서 완전히 편안하게 느끼도록 고대의 자연 환경을 재창조해야 한다. 황량한 도시 경관은 심신을 병들게 하며 언제나 그럴 것이다. 병원에 입원한 환자들이 식물이 있는 방에서 고통을 덜 느꼈다면, 우리의 도시에 자연을 되돌려 놓음으로써 모두를 위한 삶의 질이 얼마나 개선될 수 있는지 생각해 보라. 당신은 이런 결론에 도달하는 데 과학이 필요하지 않다고 생각할 것이다. 명백히 자연스럽고 좋은 것을 그냥 하면 되는 것 아닌가? 좋건 나쁘건, 우리는 문화적 종이기 때문에 언제나 이론이 본능을 능가한다. 어떤 아이디어가 타당해 보이면 동화 속에서 소원을 빌도록 허락받은 바보들처럼 우리는 그대로 실행한다. 우리는 결코 정신을 차리지 못하기 때문에 그 바보들보다 더 심각하다. 우리는 예상치 못한 결과가 우리 주변의 모든 것을 파괴하든 말든 소원을 빌기만 한다. 예상치 못한 결과의 미로를 탈출할 유일한 방법은 더 나은 이론의 도움을 받아 이론이 현실에 닻을 내리도록 예측과 검증의 과정을 반복하는 것뿐이다. 진화적 관점에서 빙엄턴을 경청하고 고찰한 지 5년이 흐른 후에, 나는 골짜기를 어떻게 언덕으로 높일 것인지 조언할 수 있는 굳건한 위치에 서게 되었다. -본문에서


차례보기


저자보기


온라인 서점 바로가기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