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ScienceBooks

블랙홀 옆에서 : 우주의 기기묘묘함에 대하여 본문

사이언스북스의 책/사이언스 클래식

블랙홀 옆에서 : 우주의 기기묘묘함에 대하여

Editor! 2018.04.30 16:17


사이언스 클래식 33

우주의 기기묘묘함에 대하여

블랙홀 옆에서 | 닐 디그래스 타이슨 | 박병철 옮김



기묘하고 냉혹한 우주로 안내하다

우주적 상상력으로 가득 찬 과학 에세이


개성적이고 쾌활한 닐 타이슨만의 우주 안내서.―《스카이 앤드 텔레스코프》


호극성 생물이 번성하는 뜨거운 곳에서부터 태양계 바깥 오르트 구름이 있는 차가운 곳까지, 닐 타이슨은 시간과 공간을 여행해 독자를 우주의 가장 먼 곳까지 데려간다.―《퍼블리셔 위클리》



『블랙홀 옆에서: 우주의 기기묘묘함에 대하여』는 미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천체 물리학자 닐 디그래스 타이슨의 책으로, 우주에 덧씌워진 낭만적인 이미지를 장난스럽게 비틀고 기기묘묘하고 냉혹한 우주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보여 주는 천체 물리학 책입니다. 닐 디그래스 타이슨은 미국 자연사 박물관 부설 헤이든 천문관의 천체 물리학자이자 천문학을 비롯한 과학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세계적인 과학 커뮤니케이터이고, 2017년 5월에 출간되어 6개월 만에 110만 부가 팔리며 전 세계 33개국에 번역 출간된 밀리언셀러 『날마다 천체 물리』의 저자이기도 합니다. 이 책은 뉴욕 자연사 박물관에서 발행하는 잡지 《자연사》에 그가 연재했던 에세이를 엮어 낸 것으로, 《피플》에서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천문학자”로 선정되기도 했던 타이슨의 개성적인 글 솜씨를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42편의 에세이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인간 중심적 사고를 훌쩍 뛰어넘는

닐 타이슨의 새로운 우주관


『블랙홀 옆에서』는 우주에 존재하는 여러 물질과 에너지가 작동하는 원리, 그 원리를 밝히고자 한 과학 발견의 역사를 설명합니다. 뛰어난 우주적 상상력이 가미된 타이슨의 글은 독자를 우주의 먼 곳까지 데리고 가 생생한 경험을 하도록 이끕니다. 외계 생명체의 존재 여부, 우주라는 공간의 위험성 등 타이슨이 풀어내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들은 과학적 상상력의 생명력과 기발함을 그대로 전달합니다.


뿐만 아니라 이 책은 우주를 탐구해 온 인간의 역사와 그 역사가 스며들어 전승되고 있는 인간의 문화를 엿봅니다. 인류는 우주를 인간만의 것이라고 믿고 싶어 했지만 우주는 그 믿음을 보기 좋게 배반해 왔습니다. 이 책은 엎치락뒤치락하며 다투는 우주와 인간의 역동적인 관계성에 주목합니다.

 

밤하늘을 올려다보며 우주의 아름다움을 찬양하는 우리는 지구가 우주의 중심이라고 믿었던 중세로부터 얼마나 멀리 나아왔을까요? 닐 타이슨은 지식의 눈을 가리는 낭만적인 우주관을 반격하며 냉혹하고 짓궂은 모습의 우주를 새롭게 펼쳐 보입니다. 우주를 사랑하는 독자들뿐 아니라 인간과 과학이 맺어온 기나긴 관계를 들여다보고 싶은 이들, 그리고 유쾌하고 재미있는 새로운 과학 글쓰기를 맛보고자 하는 이들 모두에게 이 책은 즐겁고 풍부한 경험을 선사합니다.


차례 보기


저자 보기


온라인 서점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