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ScienceBooks

타이슨의 재미있는 사진들 본문

완결된 연재/(完) 날마다 타이슨

타이슨의 재미있는 사진들

Editor! 2018.06.22 15:17


If I were Cuban, and if I smoked Cohiba Cigars, and if I knew how to write music, and if I composed pensive songs about life in the Caribbean, then this would be my Album Cover.

만약 내가 쿠바 인이고, 코이바 시가를 피울 줄 알고, 음악을 만들 줄 알고, 또 카리브해 위에서의 구슬픈 삶에 대한 음악을 쓸 수 있다면, 이 사진이 내 앨범 커버로 쓰였을 것이다.

─ 타이슨의 2018년 2월 2일 트위터에서


타이슨이 카리브해 풍의 노래를 만들 줄 알았다면 이 사진을 앨범 커버로 썼을 거라고 하네요. 그가 노래를 만들지 못한다는 사실이 아쉽습니다.



* * *



July 4th 1776: To all Americans, Happy Independence Day. Declared seven years before it was officially won from the British.

1776년 7월 6일의 모든 미국인들에게 독립기념일을 축하합니다. 영국에 정식으로 승리하기까지는 비록 7년이나 남았지만요.

타이슨의 2017년 7월 5일 트위터에서


미국의 독립 기념일은 사실 미국이 정말로 독립한 날은 아니죠. 그 점을 이용한 타이슨의 농담입니다. 그래도 독립 기념일을 맞아 성조기 무늬 옷을 입긴 입었군요.



* * *



Me & @BillNye — Reminding you that when cosmic knowledge blows your mind, sometimes you gotta wear shades. #NationalSelfieDay

나와 빌 나이. 우주적 지식이 당신의 정신에 새겨졌을 때, 가끔 당신은 눈부신 지식의 광휘 때문에 선글라스를 껴야 할지도 모름!

타이슨의 2017년 6월 23일 트위터에서


타이슨과 함께 「스타토크」를 진행하는 코미디언 빌 나이와 함께 찍은 사진입니다. 유쾌해 보이죠?



* * *



Was @katyperry's personal astrophysicist on #KPWWW for an hour -- shooting #StarTalkTV. We all should be as curious as she.

TV 시리즈 「스타토크」를 촬영하며 케이티 페리의 다큐멘터리 「KPWWW」에 한 시간 동안 그의 개인 천체 물리학자로 등장하게 됐다. 우리 모두 그녀만큼 호기심이 있어야 한다.

타이슨의 2017년 6월 10일 트위터에서


팝 스타 케이티 페리의 개인 천체 물리학자로 일한 적이 있는 타이슨. 페리의 호기심을 높이 평가합니다.



* * *




If I had any singing talent and if I knew how to write love songs and if I recorded them, then this would be my album cover.

만약 내가 노래를 잘 부르고, 좋은 사랑 노래를 만들 수 있고, 그걸 녹음했더라면 이 사진이 앨범 커버로 쓰였을 것이다.

타이슨의 2016년 12월 1일 트위터에서


앨범 커버로 쓰일 사진 두 번째입니다. 이번에도 저번과 마찬가지로 앨범을 내기까지 충족해야 하는 사항들이 너무 많네요!



* * *



I once showed Pluto to Pluto. He looked delighted. Or maybe that’s his reaction to everything.

저번에 플루토에게 플루토(명왕성)를 보여줬다. 플루토는 기뻐하는 것 같았다. 모든 일에 그 정도로 기쁘게 반응하는 것 같기도 하지만.

타이슨의 2015년 7월 9일 트위터에서


타이슨은 뉴욕 자연사 박물관 헤이든 천문관의 관장으로 행성에서 왜소행성으로의 명왕성의 재분류에 의도치 않게 지대한 영향을 미친 인물입니다. 디즈니 캐릭터 플루토에게 명왕성(플루토)을 보여주고 있네요.



* * *



Just an FYI: Pluto and I buried the hatchet a long time ago. And we’ve been pals ever since.

그냥 참고 사항. 플루토와 나는 아주 오래 전에 이미 화해한 사이다. 그 이후로는 계속 친구로 지내고 있다.

타이슨의 2015년 7월 9일 트위터에서


비록 타이슨이 명왕성(Pluto)을 왜소행성으로 강등(?)시키는 데에 큰 역할을 했지만, 플루토와는 좋은 사이를 유지하고 있다네요. 정말로 다정해 보입니다.




『날마다 천체 물리』 [도서정보]

0 Comments
댓글쓰기 폼